본문 바로가기

자동차이야기/자동차와 생활

[수요친구 '핑구야 날자'와 함께 하는] 알면서도 놓치는 자동차 연비, 효과적인 사용방법 !

 

 

 

 

안녕하세요, 동부화재 내차사랑 블로그 IN:D의 수요친구 '핑구야 날자'입니다

 

 

오늘은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 방법과 자동차를 오래 타려면 어떻게 해야 하는지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씀씀이는 커지고 수입은 한정되다 보니 자동차를 끌고 나가는 것도 살짝 겁이 나는 요즘입니다. 잘못된 상식과 운전습관이 연비를 낮추게 되고 자동차의 수명도 단축하게 되죠.

 

오너 드라이버라면 늘 관심을 갖는 부분이 자동차 연비가 아닌가 싶어요. 물론 튜닝에 관심을 갖는 분들도 많겠지만요.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 방법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 방법으로 급제동과 급출발을 자제하고, 일정한 속도를 유지하는 운전습관을 갖는 것이라고 알고 계신다면 일단 기본은 하는 운전자시겠죠.

 



 

 

여름휴가철이 끝났지만 가을바람이 불어오면 단풍구경을 하느라 평상시보다 먼길을 떠나게 되겠죠. 그럼 출발전에 연료를 얼마나 넣고 갈까요? 여행하는 즐거움과 중간에 주유하는 번거로움 때문에 만땅을 외치지는 않으신가요? 저 같은 경우에는 LPG 차량을 운전하면서도 웬만하면 가득 충전은 피하는 편이랍니다. 왜냐구요? 장거리를 움직일때는 2/3정도만 주유하는 것이 만땅을 채웠을 때에 비해 10~5%정도의 연료절감 효과가 있기 때문이죠.

 



 

 

도심에서 무리하게 속도를 낸다고 얼마나 빨리 갈 수 있을까요? 실제로는 별 차이가 나지 않습니다. 오히려 급하게 운전을 하다보면 주위를 살피지 못해서 사고가 날 확율이 높아지기만 합니다물론 러시아워를 피하기 위해 속도를 위반하지 않고 달리는 것이야 어쩔 수 없지만요보통 일반도로에서는 60Km, 고속도로에서는 80Km의 경제속도를 준수하시면 100Km로 운전할 때보다  20% 정도 줄일 수 있답니다. 그렇다고 연비를 늘리자고 고속도로에서 80Km로 달린다면 교통의 흐름에 맞지 않겠죠? 교통의 흐름에 맞춰 적절히 판단하시는게 좋을 것 같아요

 



 

 

사람도 배가 고프다고 급하게 먹다보면 체하게 되는 것처럼 자동차도 급제동, 급출발을 하게 되면 정상출발과 제동에 비해 연료소비율이 30% 이상 증가하게 됩니다.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 방법으로 수동운전을 하는 분들이 급제동을 해야 하는 상황이라면 브레이크를 밟으면서 4단에서 2단으로 기어를 동시에 변속해보세요. 이렇게 조작을 하면 엔진브레이크와 같이 작동됨으로 제동거리가 짧고 연료소모량도 적답니다.

 



 

 

체중이 많이 나가면 무릎에 무리가 가는게 당연하죠. 자동차도 마찬가지랍니다. 평상시 필요없는 물건들을 정리하기 귀찮거나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싣고 다니지는 않으세요? 주유시 만땅을 하지 않는 이유와 비슷하겠죠. 자동차는 되도록이면 가볍게 하고 다니시는게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 방법이랍니다.

 



 

 

엔진오일은 오일 팬 > 오일 스트레이너 > 오일펌프 > 오일필터 > 크랭크축, 캠축 밸브 > 오일 팬으로 흐르게 됩니다. 이렇게 흐르면서 기계의 마찰부분에 윤활막을 형성하여 타버리거나 마모되는 것을 방지하게 되어 자동자의 수명을 오래가게 하죠. 일반적으로 운전습관과 주행환경 그리고 계절에 맞는 엔진오일을 사용하면 좋다고 합니다. 그러나 일반 운전자가 고려하기에는 무리가 따르는 일이죠. 최소한 주행거리 5,000 ~ 8,000Km 사이에 정비소를 찾아 엔진오일을 교체하는 것이라도 실천한다면 자동차 연비를 늘리는데 도움이 됩니다

 



 

그런데 엔진오일만 교체를 한다고 안심해서는 안됩니다. 물을 담아서 마시는 컵도 닦지 않고 사용하다보면 물때가 생기죠. 엔진도 마찬가지로 연소실내에도 때가 끼는데 이를 카본때(그을음)이라고 합니다. 주행중 엔진의 연소과정에서 불완전 연소등으로 그을음이 엔진 속에 쌓여 엔진의 성능을 떨어 뜨리게 되죠.

 

이렇게 오래 방치할 경우 엔진의 수명을 단축시키는 원인이 되고 연비도 떨어지게 됩니다. 세정제로 컵을 깨끗이 닦아내듯 엔진오일 첨가제로 엔진 속 그을음을 깨끗하게 제거해 줍니다. 마트에서 구매하고 설명서대로 하시면 됩니다엔진내부의 그을음을 제거해줌으로써 출력증강, 연료절감, 매연감소, 소음감소 등의 효과를 볼 수 있답니다.

 



 

엔진관리를 위해 엔진코팅제를 사용하는 것도 추천합니다엔진코팅제를 추천하는 이유는 첫 시동을 걸 때 엔진마모의 70 ~ 80%가 마모되기 때문입니다. 다시말해 처음 시동을 걸 때 엔진오일이 오일 팬 - 크랭크축 - 오일 팬으로 흐르게 되는데 걸리는 시간이 약 5초에서 7초정도 걸립니다. 이때 엔진이 코팅제로 처리가 되어 있다면 엔진마모를 줄일 수 있게 되는 거죠.

 



 

 

공회전을 하는 습관을 가지고 있는 분들을 가끔 보게 됩니다. 아주 오래전에 자동차 엔진의 적정온도로 올려야 성능이 좋아져 오래 사용할 수 있었던 시절의 습관이죠. 요즘에는 정차시 엔진시동이 꺼지면서 연비를 높이는 아이들스탑 등의 기술들이 적용된 고급차나 하이브리드차들이 선보이기도 하죠. 웬만한 차들은 전자제어가 되기 때문에 시동 후 천천히 출발하셔도 문제가 없다고 합니다. 공회전은 연료만 소비할 뿐이죠. 10분 동안만 자동차 공회전을 안 하면 승용차의 경우 3km, 경유차는 1.5km를 달릴 수 있는 연료를 절약할 수 있다는 통계가 있어요.

 



 

 

운전자들은 단골 주유소, 충전소를 습관적으로 이용하게 됩니다. 항상 일정한 양의 연료를 채우는데 이상하게 어떤 충전소를 가면 연비가 좀 덜 나오더라구요. 인근에 있는 충전소 한두군데와 비교해보면 차이가 나는 못된 충전소죠. 가솔린이나 디젤도 마찬가지입니다. 그리고 연료를 채울 때 금액으로 하는 것과 리터로 주문하는 것 중 어떤 방법으로 하시나요? 당연히 '5만원어치요!' 이런 분들이 많으시죠?

 

예) 휘발유 가격 1800/리터

100,000원어치 주유를 한다면 100,000 /1,800 = 55.55L를 채우게 되고

55.55L로 주유하면 55.55 * 1,800 = 99,990원을 지불하게 됩니다.

 

10원내외를 절약, L단위로 주는 카드포인트에서 금액단위로 하면 0.55L는 손해죠. 솔직히 몇 푼 절약을 하기 위해서라기 보다는 연비에 대해 계산을 쉽게 하는데 있답니다.

 

 

 

타이어의 공기압을 정기적으로 관리하시면 연료소비율이 10% 정도 절약을 할 수 있어요. 최소한 휴가, 명절, 업무상 장거리 운전을 하게 될대라도 정비소에 들려서 공기압을 관리하는데 좋겠죠수동차량의  경우 기어변속은 2000~3000rpm 사이에서 하시면 좋습니다. 그리고 평상시 기어를 중립으로 놓았을 때 RPM 1000rpm 이하에 눈금이 있어야 합니다. 그 이상으로 넘어가게 되면 문제가 있으니 정비소에서 점검을 받아보시는게 좋습니다.

 



 

조금만 더 세심하게 신경을 써서 자동차를 관리하는 습관을 들이시면 연비도 늘리고 잔고장을 줄이면서 자동차를 오래 타고 다니실 수 있답니다.